태풍 ‘탈림’, 일본 규슈로 경로 변경...주말 제주 남쪽 접근

발행일자 | 2017.09.13 17:16
(사진=기상청 제공)
<(사진=기상청 제공)>

태풍 '탈림'이 일본 규슈로 경로를 변경했다.

기상청은 13일 15시 태풍 '탈림'의 새로운 경로 정보를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탈림은 현재 대만 동쪽 약 430km 부근 해상을 지나고 있으며 15일 북동쪽으로 방향을 틀어 남해안으로 이동할 예정이다.



탈림은 현재 중심기압 960hPa(헥토파스칼), 최대풍속 초속 39m, 강풍 반경 350㎞로, 강도 '강'에 중형 크기이며, 시속 13㎞의 속도로 북서진하고 있다.

탈림은 타이완을 지나 열대저압부로 약화할 것으로 예측됐으나 일본 방향으로 방향을 틀었다.

제주 아래쪽으로 점차 접근하는 14일부터 15일 사이에는 중형 크기에 '매우 강'한 강도로 발달할 것으로 보인다. 다만 제주도와는 거리가 있어 육상까지 영향을 미칠지는 미지수다.

16일에는 제주도 남쪽 약 300km 부근 해상까지 접근한 후 일본 규슈에 상륙할 전망이다.

 이효은 기자 (rpm9en@rpm9.com)

© 2017 rpm9.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