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성일 "엄앵란, 애인 존재 알고 있어" 과거 방송서 사생활 논란 언급

발행일자 | 2017.10.13 15:33
(사진=TV조선 캡처)
<(사진=TV조선 캡처) >

배우 신성일이 과거 방송에서 사생활 공개 논란에 대해 밝혔다.

신성일은 과거 종합편성채널 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에 출연해 엄앵란과의 결혼 생활을 언급하며 지난 2011년 자서전 출간 기념회서 사생활 공개 논란에 대해 말했다.

신성일은 "책을 내고 보니 옛날 죽은 애인의 사진도 나오고 하니까. 그때 그 내용이 생방송으로 나가고 있었다"라며 당시 상황을 전했다.



특히 그는 "당시 사회자가 '지금도 애인이 있습니까?'라며 돌발 질문을 했다. 순간적으로 '없다'라고 답하면 되는데 한 여인의 얼굴이 떠오르더라. 그 여인에게까지 내가 거짓말을 해야 하나"라고 말했다.

이어 신성일은 "애인이 따로 있다고 한 후 광고가 다 끊겼다. 그리고 불매 운동이 있었다. 그런 거로 손해 배상을 물어냈다"라며 "거짓말하기 싫었다. 엄앵란도 애인의 존재를 알고 있었다"라고 전했다.

 이효은 기자 (rpm9en@rpm9.com)
 

© 2017 rpm9.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