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이경, 가슴 아팠던 연애 경험담 언급 "여자친구가 알고 보니 아는 형 예비신부"

발행일자 | 2018.04.17 14:45
(사진=MBC '라디오스타' 캡처)
<(사진=MBC '라디오스타' 캡처) >

이이경과 정인선이 열애설에 휩싸였다.

17일 스포츠조선은 이이경과 정인선이 1년째 열애 중이라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두 사람은 지인의 소개로 만났으며 ‘으라차차 와이키키’의 함께 출연하게 되면서 드라마에 피해를 주지 않기 위해 열애 사실을 공개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이경은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가슴 아픈 연애 경험담을 털어놓은 바 있다. 그는 전 여자친구와의 일화를 언급하며 "예쁘게 만나던 여자친구가 있었다. 아가페 러브를 했다"라며 "그러던 어느날 친한 아는 형의 결혼 소식을 듣고 만나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형의 예비 신부 사진을 우연히 보게 됐는데 내 여자친구더라"라며 "너무 놀라서 이 사람이 내 여자친구라고 말했고 형과 함께 즉석에서 스피커폰으로 여자친구와 통화를 했다. 당시 여자친구는 무슨 소리냐며 발뺌하더니 전화를 끊었다"고 말했다.

이이경은 "그 후 옆에 있는 형의 전화가 울렸다. 여자친구는 '예전에 만나던 남자인데 정리했다'고 거짓말을 했다"며 "두 사람은 파혼했고 결국 나는 두 사람을 다 잃게 됐다"고 전했다.

 이효은 기자 (rpm9en@rpm9.com)

© 2018 rpm9.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목록보기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