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트럭버스, 스피드웨이에서 3일간 전시회 연다

발행일자 | 2018.10.11 10:24
만트럭버스, 스피드웨이에서 3일간 전시회 연다

상용차 생산업체인 만그룹의 한국지사인 만트럭버스코리아가 오는 12일부터 14일까지 용인 에버랜드 스피드웨이에서 ‘만트럭버스코리아 페어 2018’을 개최한다.

총 3일간 진행되는 ‘만트럭버스코리아 페어 2018’은 만트럭버스코리아가 국내에 판매하는 폭넓은 제품군을 한 자리에서 만나고 경험할 수 있는 자체 상용차 전시회로, 국내 수입 상용차 중 만트럭버스코리아가 최초로 진행한다.

이날 행사에는 만(MAN) 양산차, 특장차 및 시승차30여대가 전시될 예정이다. 관람객은 자유롭게 차량을 관람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최근 상용차 시장에서 중요해지고 있는 첨단 안전 사양(EBA, ESP, LGS)을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다.



특히 이번 행사를 위해 독일 본사에서 토마스 코너트(Thomas Konert) 품질 총괄 수석 부사장 및 얀 비트(Jan Witt) AS 총괄이자 한국 시장 총괄 수석 부사장이 직접 방한해 최근 제기된 제품 이슈 관련 기술적인 원인과 향후 대책을 발표하는 자리를 가질 예정이다.

이 밖에도 행사장을 방문하는 고객들을 위해 스탬프 투어, SNS 이벤트, 에코백 컬러링 이벤트, 캐리커처 이벤트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막스 버거 만트럭버스코리아 사장은 “이번 행사는 만(MAN) 그룹에서 매년 진행하는 ‘트럭놀로지 데이(Trucknology days)’를 본떠 국내 상용차 고객들이 한 데 모여 함께 즐기고 의견을 나누기 위해 마련한 것”이라며 “고객의 의견을 귀담아듣고 이를 더욱 발전시켜 나감으로써 향후 만트럭버스코리아의 대표 ‘고객소통’ 행사로 자리매김 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임의택 기자 (ferrari5@rpm9.com)

© 2018 rpm9.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요뉴스

RPM9 RANKING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