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미래인재 양성 프로그램 성황리 마쳐

발행일자 | 2019.08.06 18:03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미래인재 양성 프로그램 성황리 마쳐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가 7월 29일부터 8월 3일까지 6일 간, 전국의 5~6학년 초등학생들을 대상으로 진행한 '투모로드 서머스쿨'을 성황리에 마쳤다.

이번 투모로드 서머스쿨은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가 4차 산업혁명에 대비한 미래인재 양성을 목표로 진행 중인 중학교 자유학기제 교육프로그램인 ‘투모로드스쿨’을 초등학교로 확대 시행한 것이다. 1회 3시간씩 총 12차례 진행했으며, 전국에서 모인 5~6학년 초등학생 총 254명이 참여했다.

투모로드 서머스쿨은 모집을 시작한 지 5일 만에 12개 수업 전체가 마감되며 학부모와 학생들의 많은 관심을 받았다. 투모로드 서머스쿨에 참여한 학생들은 미래자동차를 디자인하고, 레고 마인드스톰 EV3 프로그램을 이용해 자율주행기능을 코딩, 미래도시 트랙에서 시연하는 기회를 가졌다. 또한 학생들은 아우디와 폭스바겐의 연구개발자로서 새로운 모빌리티 콘셉트를 개발하고 퓨처 모빌리티 아이디어를 제시하는 시간을 가졌다. 학생들의 학습과정을 지켜본 학부모 211명 중 96%가 흥미롭고 선진화된 프로그램에 대해 다른 이들에게 추천하고 싶다고 응답했다.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미래인재 양성 프로그램 성황리 마쳐

이번 투모로드 서머스쿨에 참여한 서울공항초등학교 5학년 임진혁 학생은 ”듣기만 하는 수업이 아니라, 미래자동차를 직접 조작하고 의견을 발표하는 주도적인 학습이 좋았다”고 소감을 말했다.

임진혁 학생의 어머니인 김지연 씨는 ”아이가 자율주행기능을 코딩하고 구현해 볼 수 있는 유익한 기회였고, 수업모습을 참관할 수 있는 것도 좋았다. 앞으로 이런 기회가 더 많이 마련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르네 코네베아그 그룹총괄사장은 ”학생들과 학부모들 모두가 투모로드스쿨 프로그램이 유용하다는 것을 알게 돼 기쁘다”면서 ”앞으로도 젊은 인재들이 미래를 준비할 수 있도록 투모로드 활동을 지속적으로 진행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는 올해 3월부터 중학교 자유학기제 교육프로그램인 ‘투모로드스쿨’을 진행하고 있다. 투모로드스쿨은 퓨처 모빌리티를 주제로 16차시 또는 8차시로 진행되며, 코딩기술을 배우고 미래진로에 대해 탐색할 수 있도록 돕는 것을 목표로 한다. 이를 통해 학생들은 4차 산업혁명시대에 요구되는 핵심역량인 4C(비판적 사고력, 커뮤니케이션 능력, 협업 능력, 창의력)를 함양할 수 있다. 투모로드스쿨은 참여한 학생들과 학부모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임의택 기자 (ferrari5@rpm9.com)

© 2020 rpm9.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요뉴스

RPM9 RANKING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