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CG,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수상

발행일자 | 2020.07.17 10:55

다종목 e스포츠 대회 최초

WCG,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수상

WCG는 지난해 열린 WCG 2019 Xi’an이 ‘2020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에서 다종목 이스포츠 대회 최초로 브랜드 & 커뮤니케이션 디자인 부문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고 17일 밝혔다.

1955년 시작된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는 독일 노르트하임 베스트팔렌 디자인 센터가 주관하는 상으로, 독일 IF 어워드, 미국 IDEA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상으로 꼽히는 세계 최대 규모이자 최고 권위를 자랑하는 디자인 어워드다.

WCG 2019 Xi’an의 메인 포스터는 개최지인 중국 서안의 유적 병마용을 활용, e스포츠의 역동성과 트랜디함을 표현했다. WCG는 해당 디자인을 포스터 외 행사장 내부에 설치된 각종 조형물부터 MD까지 다양한 구성물에 적용해 친근함을 선사하며 관람객들에게 호평을 받았다.


WCG,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수상

WCG 이정준 공동대표는 “WCG 2019 대회는 서안이라는 도시가 가진 전통성을 WCG가 지향하는 새로운 세대의 문화아이콘의 이미지로 적절히 표현하는데 중점을 뒀고 이러한 부분이 제대로 인정받은 것 같아서 기쁘다”며 “작년의 성원과 관심에 부응하는 동시에 현재 글로벌 상황에 맞춘 또 한번의 혁신적인 대회를 선보이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WCG는 올해 WCG 2020을 선보이기 위해 준비하고 있으며, 자세한 사항은 곧 발표할 예정이다.

이상원기자 sllep@rpm9.com

© 2020 rpm9.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요뉴스

RPM9 RANKING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