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입자동차협회, 파블로 로쏘 회장 ‘직무 정지’ 의결

발행일자 | 2020.07.29 17:52
한국수입자동차협회, 파블로 로쏘 회장 ‘직무 정지’ 의결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가 28일 긴급 임시 이사회를 소집하고 파블로 로쏘 FCA 코리아 사장 겸 KAIDA 회장의 직무 정지를 의결했다.

협회는 올해 3월 협회의 정기 총회를 통해 파블로 로쏘 회장을 2년 임기로 협회 회장에 선임했다. 그러나 최근 언론에서 언급되는 의혹과 관련해서 정상적인 회장직 수행이 어렵다고 판단되어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 협회 측은 추후 조사 결과가 나오는 대로 필요 시 협회 차원의 또 다른 후속 조치를 강구할 예정이다.

협회 측은 입장문을 내면서 “언론에서 언급되고 있는 의혹들은 당사자가 사장으로 재직하는 해당사 내부에서 발생한 일들로, 한국수입자동차협회와는 무관하다”면서 “그럼에도 불구하고 승용 및 상용 22개 회원사가 참여하고 있는 협회의 회원들에 대한 권익을 보장하고 협회에 거는 대내외의 막중한 기대감에 부응하고자 현 단계에서 신속하고 최대한의 단호한 조치가 요구된다고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별도의 총회가 개최되기 전까지 공석인 회장직에는 이날 이사회의 의결에 따라 임한규 상근 부회장이 협회장 권한 대행을 맡게 되었다.

협회는 앞으로도 국내 소비자로부터 변함없는 신뢰를 이끌고, 국내 자동차 산업 발전에 지속적으로 기여해 나가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임의택 기자 (ferrari5@rpm9.com)

© 2020 rpm9.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요뉴스

RPM9 RANKING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