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GM 한마음재단, 여름 영재 캠프 지원

발행일자 | 2017.08.10 17:54
한국GM 한마음재단, 여름 영재 캠프 지원

한국GM한마음재단(이하 한마음재단)이 저소득 취약계층 가정의 자녀를 대상으로 ‘창의 틔움 여름 영재 캠프’를 후원한다.

창의 틔움 여름 영재 캠프는 한마음재단 후원으로 10일, 인천재능대학교 영재교육원이 개최했으며 서울, 경기, 인천 지역 초등학교 2, 3학년 학생 100명이 참가했다.

캠프에 참가한 학생들은 ▲영재 교육 전문가 특강 ▲수학/과학 과제들을 그룹별로 함께 해결하는 ‘입체도형 만들기’ ▲수학적 사고력, 창의적 문제 해결 능력을 개발하는 ‘브레인 스토리’를 통해 체험 활동을 갖고 창의성 및 논리적 사고력 향상의 기반을 마련했다.

한국GM 홍보부문 김상원 상무는 “이번 캠프는 참가 어린이들의 창의적 사고력을 기르고 인성을 겸비한 인재로 양성해 나가기 위한 목적으로 개최됐다”며, “앞으로도 영재성이 엿보이는 저소득 취약계층 학생들을 적극 발굴하고 지원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마음재단은 올해 초 인천재능대학교와 저소득 취약계층 영재 학급 지원을 위한 업무 협약을 맺고, 내년 2월까지 영재교육원에서 진행하는 다양한 영재 교육 프로그램을 지원하게 된다.

한편 한마음재단은 지난 2011년부터 저소득 취약계층 초등학생 영재 프로그램을 위해 3억1000만원의 후원금을 지원했으며, 서울과 수도권 지역의 초등학생 1225명에게 양질의 영재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해 교육의 사회적 격차 해소를 도모해왔다.
임의택 기자 (ferrari5@rpm9.com)
 

© 2017 rpm9.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요뉴스

RPM9 RANKING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