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규어 랜드로버 공인 ‘마스터 테크니션’ 한국 최초 탄생

발행일자 | 2017.09.18 13:27
재규어 랜드로버 공인 ‘마스터 테크니션’ 한국 최초 탄생

한국 최초의 재규어 랜드로버 공인 ‘마스터 테크니션’(Master Technician)을 축하하는 ‘마스터 테크니션 어워드’가 서울 신라호텔에서 15일 열렸다.

마스터 테크니션은 재규어 랜드로버 글로벌에서 인증하는 최상위 등급의 재규어 랜드로버 전문 기술자로서 최소 3년 이상의 트레이닝 기간을 거치는 동안 총 68가지의 과정을 이수, 3단계의 인증 평가 과정을 통과해야만 해당 자격이 부여된다. 오랜 트레이닝 기간과 까다로운 평가 기준을 통과해야 하기에 전 세계에 단 400명, 재규어 랜드로버 글로벌의 전체 테크니션 중 상위 6%만이 마스터 테크니션 자격을 보유하고 있다.

한국에서는 올해 국내 최초로 18명이 마스터 테크니션 자격을 부여 받아 한국의 뛰어난 기술력과 서비스 실력을 입증했다. 차량 진단 전문 13명과 차체 수리 전문 5명으로, 앞으로 재규어 랜드로버 서비스 센터에서 재규어 랜드로버 글로벌이 인증한 마스터 테크니션의 체계적인 점검 서비스를 받을 수 있게 되었다.

재규어 랜드로버 코리아 백정현 대표는 “한국에서 재규어 랜드로버 글로벌의 인정을 받는 마스터 테크니션이 탄생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한국인 마스터 테크니션을 배출해 국내 고객들에게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고객제일주의를 실천할 수 있도록 전문 기술자 양성에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임의택 기자 (ferrari5@rpm9.com)

© 2017 rpm9.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요뉴스

RPM9 RANKING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