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살롱 드 K9’개관

발행일자 | 2018.04.04 16:28
기아차, ‘살롱 드 K9’개관

‘THE K9’의 모든 것을 한 자리에서 경험할 수 있는 특별한 공간이 문을 열었다.

기아자동차는 4일 서울 강남에 더(THE) K9을 위한 독립형 전용 전시관 ‘살롱 드 K9(Salon de K9)’을 개관했다.

‘살롱 드 K9’은 차량 전시부터 시승, 브랜드 체험에 이르기까지 기아차 플래그십 세단 ‘THE K9’에 관한 모든 것을 갖춘 고품격 공간이라는 의미를 담은 기아차의 첫 독립형 전용 전시관이다.



차량부터 브랜드 콘텐츠까지 THE K9만을 주제로 구성된 공간에서 다양한 체험을 통해 고객들에게 상품성뿐만 아니라 THE K9의 감성, 가치 그리고 철학을 전달할 수 있도록 마련된 특별한 공간이다.

기아차, ‘살롱 드 K9’개관

총 560㎡(약 170평) 규모로 2층으로 구성된 ‘살롱 드 K9’의 실내는 ▲블랙 위주의 모노톤 컬러적용 및 금속 재질의 디테일 처리 ▲1층과 2층이 뚫려있는 개방형 구조 채택 등을 통해 THE K9의 위엄과 웅장함, 고급감이 느껴지도록 했다.

전시장 1층은 차량을 집중해서 볼 수 있는 공간으로, 2층은 THE K9과 관련된 브랜드 콘텐츠들을 편안하게 감상할 수 있는 라운지로 꾸몄으며, 특히 2층에는 1층에 전시된 차량을 내려다 볼 수 있는 뷰 포인트도 갖췄다.

‘살롱 드 K9’은 고급차 고객을 위한 독립적이고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사전 예약제로 운영된다.

이와 함께 고객이 전시장을 방문한 순간부터 전문 도슨트가 고객과 동행하며 차량 및 브랜드 콘텐츠에 대한 상세한 설명은 물론 시승 체험까지 도움으로써, ‘THE K9’을 주제로 하는 브랜드 투어를 제공한다.

기아차, ‘살롱 드 K9’개관

‘살롱 드 K9’은 소수의 차량만이 전시되어 고객이 원하는 색상의 차량을 보기 어려웠던 기존 자동차 전시장의 단점을 보완, 오로라 블랙 펄부터 판테라 메탈, 마르살라 등 7종의 모든 외장 컬러를 실차를 통해 만나볼 수 있도록 했다.

아울러 블랙 원톤, 베이지 투톤 등 총 4종의 내장 컬러도 모두 살펴볼 수 있으며, 우드, 가죽 등 실제 차량에 적용된 모든 내장재를 전시해 고객들이 직접 확인할 수 있게 했다.

2층에는 THE K9이 자랑하는 다양한 브랜드 콘텐츠들이 전시된다.

모리스 라크로와, 팬톤 색채연구소 등과의 협업을 통해 제작된 다양한 콘텐츠는 물론 THE K9 브랜드 컬렉션 제품도 만나볼 수 있으며, 별도로 마련된 청음실에서는 THE K9에 탑재된 렉시콘의 프리미엄 사운드도 경험할 수 있다.

기아차는 ‘살롱 드 K9’을 통해 THE K9의 우수한 상품성과 가치를 고객들에게 효과적으로 전달하는 한편, 향후 클래식 설명회, 티 클래스 등 THE K9 고객에 걸맞은 수준 높은 고객 초청행사를 진행하는 등 적극적인 마케팅을 펼칠 계획이다.

‘살롱 드 K9’은 4일부터 오는 11월 30일까지 8개월 간 운영되며, 방문을 희망하는 고객은 홈페이지 또는 전화를 통해 사전 예약하면 된다.

기아차 관계자는 “살롱 드 K9은 THE K9이 가진 품격과 그에 맞는 브랜드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구축한 공간”이라면서 “많은 고객들이 이 곳에서 상품, 브랜드는 물론 THE K9이 탄생하기까지의 다양한 이야기들을 함께 나누고 느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임의택 기자 (ferrari5@rpm9.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

© 2018 rpm9.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요뉴스

RPM9 RANKING


위방향 화살표